[노래] 늦은 시작

Even before I can understand it, 늦은 시작 has been one of my most favorite Korean Drama OSTs. I don’t know why. It’s not even from Kim Sun Ah’s drama. Maybe it’s the melody and the ‘feeling’ of the song and how perfectly it suits the drama What’s Up Fox?. I’ve listened to and sang this thousand of times already and have almost memorized the entire song.

Recently I started understanding this song more and more. Every time I listen or sing this song, I keep recognizing more and more words and grammar patterns I’ve learned from my class or on my own. I started understanding words after words and eventually lines after lines.

I had thought of translating it. Then I learned that CoreanBigSis is taking song translations request. I would really love to know the meaning of this song, so I requested it to be translated.

But before I read CoreanBigSis’ translation, I tried translating it myself. I’d rather not post my version to spare myself from embarrassment – seriously there are still a lot of wrong translations – I don’t want other people to get the impression that it’s correct. But I’m happy that I get to understand a big percent of the song now – with a big help of a dictionary still (ㅜㅜ).

I think translating on my own, then comparing it with a more correct translation is a good way for me to practice my comprehension. I’m thinking of the next song that I’ll be requesting.

For now, let me share the link to CoreanBigSis’ translation of 늦은 시작


늦은 시작 (병희 테마)
안미선
여우야 뭐하니 OST

좀 달라졌어 널 보는 내 마음
기대 만큼 가슴 떨리는 시작은 아니지만
생각보다 어려운 일인 것 같아
늘 지나는 그 자리에서 인연을 알아보기가

조금 두려워 아직 어려워 너의 눈을 바라보기가
사실 이런 건 말야 생각도 못해 본거야

이제는 내게 말해봐 이런 날 사랑한다고
늘 가까이 있어도 찾지 못한 그런 사람 나라고
그럼 나 다시 말할게 나도 널 사랑한다고
내 꿈들의 조각을 다 비워 너를 초대할게 To me

난 뭐하나라도 잘 한게 없나 봐
간직해 온 사랑조차도 방향이 틀렸었더
손 내밀면 뭔가가 잡힐 것 같아
늘 버리지 못한 꿈들을 쫓으며 살았는데

너도 그러니 나는 그랬어 남들보다 늦었으니까
다른 사람들처럼 쉽사리 되진 않았어

이제는 내게 말해봐 이런 날 사랑한다고
늘 가까이 있어도 찾지 못한 그런 사람 나라고
그럼 나 다시 말할게 나도 널 사랑한다고
내 꿈들의 조각을 다 비워 너를 초대할게 To me

우리 처음 만난 날 우리 처음 만난 날
그때부터도 우리는 좋은 사이야
어떤 환상에 다른 사랑에 눈 뜨지 못했던
지난 날들 지나고 둘이서 함게 하는 걸

한번 더 내게 말해봐 이젠 날 사랑한다고
늘 가까이 곁에서 날 아끼는 그런 사람으로만
이제난 나도 말할게 정말 널 사랑한다고
나 어렵게 꺼냈던 모든 말 기억해 줬으면

이제는 내게 말해봐 이런 날 사랑한다고
늘 가까이 있어도 찾지 못한 그런 사람 나라고
그럼 나 다시 말할게 나도 널 사랑한다고
내 꿈들의 조각을 다 비워 너를 초대할게 To me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